산림 무인기(드론)로 산사태 신속 · 정확하게 조사한다

- 산사태 점검 · 피해조사 · 복구에 첨단 기술 활용 -

입력 : 2020.09.07 14:19
사진4_산림무인기(드론)으로 찍은 산사태 피해지 정사영상 자료(무주).jpg
산림무인기(드론)으로 찍은 산사태 피해지 정사영상 자료(무주)

 

 

산림청(청장 박종호)은 올해 태풍과 집중호우로 발생한 산사태 피해지역에 산림 무인기(드론)를 활용하여 신속하고 정확한 피해 조사를 추진 중이다.

  

올해 7월 초부터 계속 이어진 집중호우와 태풍으로 전국적으로 많은 산사태가 발생함에 따라 산림청에서는 신속하고 정확한 조사를 위해 산림 무인기(드론)를 동원한 산사태 피해조사를 진행 중이다.


또한, ‘마이삭’에 이어 10호 태풍 ‘하이선’이 오는 7일경 우리나라에 상륙할 것으로 예측됨에 따라 전국적으로 200mm 이상의 많은 강우가 예상되고, 산사태 발생지역에 2차 피해가 우려되므로 산림 무인기(드론)를 활용하여 산사태 취약지, 산지 태양광시설, 임도시설, 숲가꾸기 사업장에 안전 점검을 실시한다.

사진2_산림청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에서 첨단장비 를 활용하여 산사태피해지를 조사하고 있다.jpg
산림청 스마트산림재해대응단에서 첨단장비 를 활용하여 산사태피해지를 조사하고 있다.

 

산림청은 산림 무인기(드론)를 활용하여 산사태 취약지역 점검과 산사태 피해지의 피해 현황을 파악하는 한편, 수집된 자료는 피해 원인분석, 향후 산사태 피해방지 방안 마련 등 정책발전 자료로 활용할 계획이다.

 

산사태와 같은 산림재해 발생 후 신속하고 효율적인 사후관리를 위해 산림피해지 무인기(드론) 조사 지침서를 제작하여 담당자에게 배포한다는 계획이다.

 

산림청 박종호 청장은 “산림 무인기(드론) 등 첨단기술을 활용해 산림재해를 예방하고 신속히 대응하여 국민의 안전을 지키고자 노력하겠다”라고 말했다.


사진3_산림무인기(드론)으로 찍은  산사태 피해지 전경사진(충주).jpg
산림무인기(드론)으로 찍은 산사태 피해지 전경사진(충주)

 

 

사진1_산사태 피해지 사진(무주).jpg
산사태 피해지 사진(무주)

 

김가영 기자 desk@forestnews.kr
© 산림신문사 & www.sanlim.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산림행정 많이 본 기사

  1. 1순천국유림관리소, 여름철 자연재난 대책기간 돌입
  2. 22024년 제13회 녹색문학상 작품 공모
  3. 3산악기상관측망, 산림재난으로부터 국민 안전 강화
  4. 4국민대 교양학부 학생 대상 숲해설로 탄소중립 실천 다짐
  5. 5산림청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 산사태 방지에 총력 대응
  6. 6부처협업으로 국립공원, 문화재보호구역 산사태 피해지 체계적 복구 추진
  7. 7가구와 라이프스타일의 축제, '제5회 소펀&라이프쇼' 개막
  8. 8충청남도 금산군 화재 발생... 산불 전이 사전 차단 완료
  9. 92024년 역대 2번째 ‘산불 피해 적은 해’
  10. 10무주국유림관리소, 산사태 재난 대비 주민대피 훈련 실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