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주숲체원, 결혼이주여성 재능나눔으로 숲관광 성료

- 결혼이주여성의 통역활동 서비스를 통한 K-산림복지 확대

입력 : 2023.11.29 15:40

(사진1) 결혼이주여성 산림복지 통역활동가와 숲관광 캠프 외국인 참가자가 함께한 단체 사진.jpg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남태헌) 소속기관인 국립나주숲체원은 결혼이주 여성의 통역 지원을 통한 외국인 숲관광 캠프를 성료했다고 29일 밝혔다.


  나주숲체원에서는 ’23년 9월 결혼이주여성이 자신의 모국어를 활용하여 한국의 숲을 소개하는 「무지개숲 재능나눔단」을 창단, 총 9명의 통역활동가를 양성하였는데, 이번 숲관광 캠프에서 언어 소통이 어려운 외국인 유학생에게 통역을 제공하며 한국의 산림복지를 알리는 등 활동을 지원하였다. 이번 캠프를 계기로 향후 산림복지 통역활동가의 무대는 더욱 확대될 예정이다.


  황인욱 국립나주숲체원장은 “결혼이주여성은 한국 산림복지의 세계화에 중요한 역할을 하고 있다”면서 “현재 전남에만 약 6천여명의 결혼이주여성들이 거주하고 있는데, 앞으로도 이주민들의 숲을 통한 사회참여 기회를 넓힐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사진2) 외국인 대상 산림복지 통역 활동을 하고 있는 사진.jpg

 

김현민 기자 desk@sanlim.kr
© 산림신문사 & www.sanlim.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산림복지 많이 본 기사

  1. 1100세 시대 최고의 인생 2막 설계, 산에서 돈 벌자!
  2. 2울진산림항공관리소, 설 명절맞이 이웃사랑 위문품 전달
  3. 3설 명절, 산림휴양복지시설에서 가족과 함께...
  4. 4산림청 안동산림항공관리소, 반부패·청렴 및 갑질 근절 결의문 선언
  5. 5앙증맞은 봄의 요정 활짝, 변산바람꽃 개화에 따른 대체서식지 개방
  6. 6숲으로 잘사는 대한민국을 위한 미래 청사진 공개
  7. 7소나무재선충병 방제 현장 토론회 개최
  8. 8한국산림복지진흥원, 농어촌 ESG실천 인정기업 선정
  9. 9제12회 산림치유지도사 평가시험 실시
  10. 10정읍국유림관리소, 사유림을 산지연금형으로 매수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