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과 바다가 있고 객실에서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변산자연휴양림으로 오세요!

- 객실에서 바다와 일몰을 볼 수 있는 통창으로 이루어진 신규 숲속의 집

입력 : 2023.12.01 09:55

변산휴양림.jpg

 

산림청 국립변산자연휴양림 2022년 초부터 숲속의집 9실을 조성하기 시작하여 올해까지 토목, 건축 등 주요 공사를 마무리하고, 시원한 바다 전망과 객실 내에서 일몰을 감상할 수 있는 숲속의 집 9실을 운영중이라고 밝혔다. 


전라북도 최적의 관광명소에 위치한 변산자연휴양림에는 바다 전망이 보이는 숲속의 집, 연립동, 산림문화휴양관 등 기존 43개 객실이 있으며, 신규 숲속의 집 9개 객실이 추가되어 총 52개 객실이 운영 중이다. 또한, 변산반도국립공원의 남쪽에 위치해 있어 휴양림 앞으로 갯벌과 바다가 펼쳐지고, 그 너머에는 고창 선운산 자락들이 펼쳐진 바다가 아름다운 곳이다.


신규 숲속의 집의 경우 전 객실에 입식 식탁과 테이블이 준비되어 있고,  전 객실이 통창으로 이루어져 있어 객실 내에서 바다와 산, 저녁 노을을 감상할 수 있다. 또한 전 객실 오션뷰로 거실 및 방 어느 곳에서도 바다를 감상할 수 있다. 객실 크기 또한 기존 객실대비 넓고 커서 보다 쾌적한 공간에서 휴양을 즐길 수 있다. 


또한, 변산자연휴양림 팀장은 늘어나는 휴양수요에 맞춰, 보다 많은 사람들에게 휴양공간을 제공하기 위해 숙박시설(숲속의 집) 9개동을 신축하여 운영중이라며 “ 국민들에게 산림휴양서비스를 확충해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밝혔다. 

 

[변산휴양림 신축 숲속의집 내부사진]

20231201_101539.png

 

김용선 기자 desk@forestnews.kr
© 산림신문사 & www.sanlim.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산림복지 많이 본 기사

  1. 1베란다 속 나만의 작은정원을 그리다
  2. 2산림 내 임의벌채 규정 완화…용도에 관계없이 연간 10㎥까지 허가(신고)없이 벌채 가능
  3. 3국립수목원, 진주에서 ‘진주바위솔’ 전시회 개최
  4. 4산림청 ‘2024년에 꼭 가봐야 할 수목원’ 선정, 신구대학교식물원 현판식 행사 진행
  5. 5함양산림항공관리소, 경남경찰청 경찰특공대 합동 레펠훈련 실시
  6. 6사려니숲에서 희망의 빛을 나누다
  7. 7강원특별자치도 삼척시 산불발생... 진화완료
  8. 8국립등산학교, 산악사고 예방 관련 교육 적극 추진
  9. 9산림분야 딥테크·빅데이터 활용 창업경진대회 개최
  10. 10모범 도시숲으로 인증 받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