휠체어로 즐기는 노고단 체험 프로그램 운영

- 3월 26일부터 참여자 모집 -

입력 : 2024.03.26 09:23


노고단 장애인 체엄프로그램 2.jpg


 국립공원공단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소장 김은창)는 지리산국립공원 노고단에서 장애인이 가족과 함께 숙박하며 자연을 체험할 수 있는 ‘구름 바다에서 펼쳐지는 노고단 힐링’ 프로그램에 참여할 대상자를 모집한다.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는 지난해 노고단대피소에 몸이 불편하여 고지대 탐방이 어려웠던 휠체어를 이용하는 장애인이 가족과 함께 숙박할 수 있도록 약 15평(49.5㎡) 규모의 장애인 전용공간을 조성하였으며, 올해 본격적으로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고 밝혔다.


  ‘구름 바다에서 펼쳐지는 노고단 힐링’ 프로그램은 4월부터 10월까지 숙박형 8회, 당일형 6회로 운영된다. 숙박형은 1박 2일 과정으로 매회 휠체어 이용 장애인과 가족 1팀(최대 4명)을 대상으로 운영하며, 당일형은 시각장애인 5명(가족포함 10명), 청각장애인 5명(가족포함 10명), 지체장애인 5명(가족포함 10명)을 대상으로 각 2회씩 운영할 계획이다.


  참여자는 ‘구름 바다에서 펼쳐지는 노고단 힐링’ 프로그램을 통해 지리산국립공원 정상부인 노고단에서 탐방로 트레킹, 자연 해설, 낙조 감상, 별자리 관찰, 일출 보기 등 다양한 자연 체험을 하게 된다.


  지리산국립공원 노고단 탐방프로그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국립공원공단 누리집(www,knps.or.kr)에서 확인할 수 있으며, 참여 희망자는 3월 26일부터 신청하면 된다.


  지리산국립공원전남사무소 소장은 “고지대에 위치하여 탐방에 제약이 있었던 노고단에서 가족과 함께하는 탐방프로그램을 통해 국립공원의 아름다운 자연을 장애인들도 동등하게 체험하고 즐길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노고단 장애인 체험프로그램 운영.jpg

 

박은택 기자 desk@forestnews.kr
© 산림신문사 & www.sanlim.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산림환경 많이 본 기사

  1. 1치악산사무소 소리 명상 프로그램 성료
  2. 2나도 산불진화대가 되고 싶어요!
  3. 3국립수목원, DMZ자생식물원 내 ‘북방계식물전시원’ 한시 개방
  4. 4안전하고 쾌적한 여름휴가를 위한 국립자연휴양림 일제 점검
  5. 5산좋고 물맑은 오남 호수공원에서의 다도(茶道)체험 현장 소개
  6. 6초록의 숲을 맨발로 거닐어요
  7. 7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중대재해 ZERO,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
  8. 8댕댕이랑 숲속에서 보낸 신나는 하루
  9. 9백두대간․정맥, 빅데이터 기술로 과학적으로 관리한다
  10. 10순천국유림관리소, 어린나무가꾸기 사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