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수목원, 한국생태학회 특별 세션 개최

- 기후변화 연구에서 생태 모델링의 활용과 발전에 관한 특별 세션 운영

입력 : 2024.05.10 11:35

 

한국생태학회 학술대회.png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임영석)은 오늘(5월 10일) 공주대학교에서 열리는 한국생태학회 학술대회에서 ‘기후변화 연구에서 생태 모델링의 활용과 발전’에 관한 특별 세션을 개최한다.

 

 이번 세션은 기후변화에 따른 생물종과 생물군집의 분포 변화를 예측하기 위한 최근의 연구 성과를 종합적으로 이해하고 미래 발전 방향을 논의하기 위해 마련되었다. 

 

  국립수목원은 2014년부터 생태 모델링을 산림생물종 연구에 활용하고 있으며, 특히 2014년 울산광역시 영축산의 구상나무 자생지 발견은 종분포 모델링 결과를 토대로 현장 탐사 활동을 하여 찾아낸 귀중한 성과이다. 

 

국립수목원은 기후변화 시나리오에 따른 우리나라 식물종 다양성의 핫스팟 변화 예측 결과를 2023년 12월 발간된 제1차 산림‧임업분야 기후변화 영향평가 보고서를 통해 보고한 바 있다.

 

  이번 특별 세션은 조선대학교 이수랑 교수를 좌장으로 모두 4편의 주제 발표가 진행되며, 조용찬 국립수목원 임업연구사는 「우리나라 식물 종조성 교대의 결정 환경 요인 탐색」, 김은석 광주과학기술원 교수는 「생물종 분포 변화에 대한 개체군 동태 모델링 결과의 시사점」, 서울여자대학교 임치홍 교수는 「기후변화에 따른 식물다양성 핫스팟의 이동과 취약지 평가」, 김남신 국립생태원 실장은 「종 분포 모델링의 활용과 신뢰도 향상」에 관한 내용을 발표한다.

 

  국립수목원 산림생물다양성연구과 신현탁 과장은 “이번 특별 세션을 통해 기후변화와 생태 모델링 연구 분야의 성과와 협력망을 확대하고, 관련 연구 성과들이 우리나라 생물다양성 보전에 보탬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선용 기자 desk@forestnews.kr
© 산림신문사 & www.sanlim.kr 무단전재-재배포금지

산림산업 많이 본 기사

  1. 1치악산사무소 소리 명상 프로그램 성료
  2. 2나도 산불진화대가 되고 싶어요!
  3. 3국립수목원, DMZ자생식물원 내 ‘북방계식물전시원’ 한시 개방
  4. 4안전하고 쾌적한 여름휴가를 위한 국립자연휴양림 일제 점검
  5. 5산좋고 물맑은 오남 호수공원에서의 다도(茶道)체험 현장 소개
  6. 6초록의 숲을 맨발로 거닐어요
  7. 7국립호남권생물자원관, 중대재해 ZERO, 안전보건경영시스템 인증
  8. 8댕댕이랑 숲속에서 보낸 신나는 하루
  9. 9백두대간․정맥, 빅데이터 기술로 과학적으로 관리한다
  10. 10순천국유림관리소, 어린나무가꾸기 사업 추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