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12(월)

순천국유림관리소, 올해 26만3천그루심어 탄소중립 앞장선다

- 국유림 92.6ha에 편백, 아까시 등 7개 수종 식재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2.18 15:4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조림사진.jpg


순천국유림관리소(소장 김정오)는 숲의 연령과 상태에 따라 산림을 가치 있고 경제적으로 육성하며, 산림자원의 선순환 구조 확립으로 산림의 탄소 흡수력을 극대화하고자 나무심기 사업을 추진한다고 15일 밝혔다.


금년 나무심기 사업은 관내 3개 지역(화순. 보성, 곡성)에 총 92.6㏊(축구장 약130개 규모의 면적)의 산림에 대해 편백나무 등 7개 수종으로 26만3천 그루의 나무를 심어 탄소중립을 실현 하기 위해 노력 할 예정이다.


세부적으로는 양질의 목재생산을 위한 경제림조성(72.8ha), 산림재해방지 등의 공익증진을 위한 큰나무조림(9.3ha), 양봉산업 발전을 위한 밀원수조림(7.5㏊) 및 미세먼지 저감을 위한 조림사업(3ha)등을 추진하여 총 657만톤의 탄소를 흡수한다.


순천국유림관리소장은 “편백을 중심으로 한 경제수종을 비롯해서 지역주민들의 의견을 수렴한 헛개나무ㆍ아까시 등의 밀원수종을 함께 식재함으로써 지역과 상생할 수 있는 산림정책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순천국유림관리소, 올해 26만3천그루심어 탄소중립 앞장선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