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3(목)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동해안권 산불재난경보 ‘주의’로 상향

- 오늘 18시부 강원·경북 동해안 지역까지 산불재난경보 단계 상향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3.02 16:3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산불재난-국가위기경보-주의단계.jpg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최근 전국적으로 건조한 날씨가 지속되며 강원도 지역에 강풍 예비특보가 발효되는 등 산불 발생위험이 커짐에 따라 3.2.(목), 18시부로 강원·경북 동해안 지역의 산불재난 국가위기경보를 ‘주의’ 단계로 상향 발령하였다. 


*상향지역 : 강원(고성, 속초, 양양, 강릉, 동해, 삼척), 경북(울진, 영덕)  


강원도와 경상북도 동해안 지역은 지난 2월 내린 눈으로 인해 산불 발생 우려가 낮았으나, 최근 지속되는 건조한 날씨로 고산지대를 제외하고는 눈이 많이 녹은 상태이며, 3.3.(금) 새벽에는 강원도 지역에 강풍예비특보가 발효됨에 따라 산불 발생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건조경보 : 강원도 6개 시군 평지, 경상북도 포항시


*건조주의보 : 강원도, 충청북도, 전라남·북도, 경상남·북도, 서울, 대전, 광주, 대구 울산


*강풍 예비특보 : 강원도(3월 3일 새벽)



특히, 본격적인 영농 준비철을 맞아 논·밭두렁, 영농부산물 및 쓰레기 소각에 의한 산불이 많이 발생함에 따라 각별한 주의가 필요하다. 


강혜영 산림재난통제관은 “건조한 날씨가 이어짐에 따라 그 어느 때보다 산불 예방이 중요한 시기”라며, 특히 “농·산촌 지역에서의 불법 소각행위를 금지하여 줄 것”을 당부하면서, 국민들의 적극적인 협조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건조한 날씨와 강풍으로 동해안권 산불재난경보 ‘주의’로 상향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