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1-04-21(목)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함께 이겨냅시다~

산림청!! 양구에 일자리 창출 예산 등 100억 쏟아 붓는다~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03 14:5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소장 여운식)는 코로나-19의 여파로 양구지역 경제침체가 지속적으로 이루어지고 있다는 판단 아래 금년도 예산액 100억 중 34%인 34억을 3월까지 집중적으로 집행하여 일자리 창출 및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의 노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


산림 일자리 분야와 관련하여 산불재난특수진화대 9명을 비롯한 산불전문예방진화대 42명, 산림생태관리원 10명, 산림병해충예찰방제단 8명, 팔랑 산간양묘장 8명 등 총 101명, 10억에 이르는 일자리를 창출하고 있다.


또한 간선임도 1.1km를 신설하여 임산물 반출 등 산림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도모하고 있으며 산사태 예방을 위한 사방댐 2개소, 산불진화의 효율성 증진을 위한 산불예방 임도 등 18.86km에 34억 원을 투입할 예정이다.


마찬가지로 민북지역국유림관리소의 특성강화를 위한 민북지역 산림복원 공사 21ha를 추진 중에 있다. 이는 양구지역의 중심부인 시가지에 맞먹는 규모의 양으로 북부지방산림청 관내 민북 복원사업 물량의 약 60%에 달한다.


또한 관내 890ha에 이르는 산림에 약 14억의 숲가꾸기 예산을 집중 투입하여 약 30여 명의 고용인원을 창출함으로써 코로나 19로 인한 경기침체를 극복해 나가는데 일조를 할 계획이다.


일자리 창출 사업과 병행하여 고품질의 서비스 제공을 위한 산림교육 운영사업은 투명한 공개경쟁을 통해 고품질의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하고 있으며 양구지역 내 수혜자(어린이집 및 초·중·고교생)들에게 맟춤형 숲해설과 유아숲 교육을 추진함으로써 지역주민에게 한 걸음 더 다가가는 산림행정을 펼치고 있다.


이에 여운식 소장은 “코로나 19로 인해 지역주민이 고통받는 현실에서 작게나마 예산의 적기 지출과 일자리를 제공함으로써 지역주민과 함께 어려운 역경을 이기고자 하는 일련의 과정에 동참하게 되어 기쁘다”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코로나19로 인한 지역경제 침체를 함께 이겨냅시다~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