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6(목)

올해 임산물 수출액 5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 ’22년 수출업체 및 유관 기관 간담회 개최 등 수출 총력 지원-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2.02.24 15:38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 2022년 수출업체 및 유관기관 간담회 영상회의.JPG

산림청(청장 최병암)은 24일 정부대전청사에서 임산물 수출 확대를 위한 수출업체 및 유관 기관 간담회를 온라인 영상 회의로 개최하고 ’22년도 임산물 수출 확대 중점계획과 품목별 수출 전망 및 대책 등을 논의했다.


이번 간담회에는 밤, 감, 표고버섯, 대추, 건강임산물 등 단기임산물 5개 품목 수출협의회 대표들과 조경수, 분재, 합판 보드, 목제품, 임업 기계장비 등 5개 품목 준수출협의회 대표가 참석하여 업계의 의견을 전달했다.


특히 산림조합중앙회, 한국임업진흥원, 한국농수산식품유통공사, 한국농림식품수출입조합 등 수출지원 유관 기관이 참석하여 산림청과 함께 업계의 애로사항 해소를 위한 협력방안을 논의했다.


산림청은 지난해 코로나 범유행(팬데믹) 상황에서도 임산물 수출 증가를 위해 노력하여, 2021년도 수출액이 전년도 수출액(3억8천만 불)보다 18.6% 증가한 4억5천만 불을 달성하였다.

(사진2) 2022년 수출업체 및 유관기관 간담회  개최(박은식 국제산림협력관-오른쪽에서 세번째).JPG

산림청은 올해도 코로나 19 장기화로 인한 무역기술장벽(TBT), 물류 여건 악화 등 대외 여건이 여전히 어려운 상황이지만, 이를 극복하고 올해 임산물 수출액 5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임산물 수출 증가를 총력 지원할 계획이다. 


박은식 국제산림협력관은 “어려운 여건에서도 수출 확대를 이룬 것은 임업인, 수출업체의 노력과 정부의 지원이 어우러져 효과를 보인 것”이라며, “올해도 성장 가능성이 높은 수출 유망 품목을 적극적으로 발굴하여 해외 진출을 밀착 지원함과 동시에, 글로벌 한류 확산, 청정임산물 등 건강 먹거리에 대한 선호 증가 등의 기회 요인을 활용하여 수출지원 정책을 강화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사진3) 2022년 수출업체 및 유관기관 간담회 발표.JPG

 

(사진4) 2022년 수출업체 및 유관기관 간담회  (박은식 국제산림협력관-오른쪽에서 세번째).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올해 임산물 수출액 5억 달러 달성을 목표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