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수)

산림복지진흥원, 제2국립 수목장림 ‘기억의 숲’ 착공

···생애주기별 산림복지서비스(회년기) 제공 기반 마련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1.03.25 15:5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크기변환](사진) 제2국립 수목장림 ‘기억의 숲’ 조감도.jpg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원장 이창재)은 생애주기별 산림복지 서비스 중 마지막 단계인 회년기 서비스 제공을 위해 자연친화적인 제2국립 수목장림 ‘기억의 숲’ 조성을 충남 보령에 착공했다고 25일 밝혔다.


 보령시 성주면 개화리(산 23-15외 1필지 일원)에 조성되는 제2국립 수목장림은 지역주민과 지차제가 함께 산림청 공모사업에 참여하여 성공적으로 유치한 사업이다.


 이번 사업은 산림청 녹색자금(복권기금) 80억 원을 투자해 29ha부지에 건축면적 764.36m2 지상1층 4개동 규모로 2021년 12월 말까지 조성을 목표로 하고 있다.


 주요시설로는 편의시설, 안내센터, 소매점 등을 갖추고 있으며 추모목 구역(약 5천본)을 단계적으로 오픈하여 2022년 상반기부터 운영할 예정이다.


 연성훈 산림복지서비스본부장은 “제1국립 수목장림을 양평에 운영하고 있지만 금년도 만장이 예상됨에 따라, 제2국립 수목장림 조성해 국민 수요를 해소하고 자연친화적인 장묘문화 선도에 앞장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복권기금 기금사업인 녹색자금사업은 복권판매 수익금을 활용, ‘산림자원의 조성 및 관리에 관한 법률’에 따라 산림복지 진흥, 산림보호 등  산림의 기능증진을 위해 산림청장이 운용ㆍ관리하는 사업이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복지진흥원, 제2국립 수목장림 ‘기억의 숲’ 착공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