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7(월)

(재)화천군청정산업진흥재단, 국내 최대 규모 프리컷(pre-cut) 설비 설치

- 폭 1.2 m 규모의 대단면 구조용집성재 가공도 가능한 대형 가공설비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14.04.09 16:24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강원도 화천에 위치한 (재)화천군청정산업진흥재단(이하 화천군청정재단)은 지난 3월 목재 프리컷(pre-cut) 가공공장을 준공했다. 화천군청정재단은 구조용집성재 KS인증 및 내화구조인정을 취득한 구조용집성재 전문 생산업체이다.

프리컷 방식은 목구조 부재의 접합부위를 인력 절감 및 가공 정밀도를 높이기 위하여 기계로 예비 가공하는 공장 생산방식을 말한다.

프리컷 가공은 정밀한 부재 가공이 가능하고 오차에 의한 과실 비율을 줄일 수 있으며 부재 가공 시간을 단축시켜 시공기간과 인력을 줄임으로써 공사비용을 절감할 수 있다.

계산된 프로그램에 의해 빠르고 정확하게 생산되기 때문에 생산시간 단축과 부재의 낭비를 줄임으로 기존 목구조 시공가격보다 약 30% 정도 생산가격을 낮출 수 있는 장점이 있다.

 화천에 설치된 프리컷 설비는 독일 H사의 K2i-1250 모델로 국내 최대 규모의 가공 설비이다. K2i-1250의 가공범위는 두께 20 ~ 300 mm, 폭 50 ~ 1,250 mm, 길이는 15 m의 부재까지 가공이 가능하다.

특히, 폭 1,250 mm 의 대단면 부재 가공이 가능한 장비는 국내에 거의 없다. 기존에는 한옥재와 중목구조의 용도에 맞는 프리컷 가공설비가 국내에 많이 설치되었으나 기존 설비로는 폭 1 m 이상의 대형 구조용집성재 가공은 불가능하여 수작업으로 이루어졌다.

이번 K2i-1250의 설치는 대형 부재의 가공이 가능하여 구조용집성재의 활용 범위를 넓힐 수 있으며 큰 부재의 가공 정밀도를 향상시키는 효과가 있다.

 화천군청정재단은 프리컷 설비 설치로 통직집성재 프리컷 공정 라인과 기존에 설치되어 있던 폭 4 m, 길이 20 m 까지 가공이 가능한 CNC 문형가공 라인을 보유하여 대단면 구조용집성재를 좀 더 효율적이고 정밀하게 제작할 수 있는 능력을 보유하게 되었다.

재단 관계자는 "프리컷 설비 설치가 국산 목재의 활용도를 높이는 데에 큰 기여를 할 것으로 보인다" 라고 말했다.



태그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재)화천군청정산업진흥재단, 국내 최대 규모 프리컷(pre-cut) 설비 설치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