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2-12-01(금)

사람 대신 봄 꽃 즐기는 동박새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0.04.06 15:0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충남 태안 공익재단법인 천리포수목원(원장 김용식)에 동박새가 봄 꽃을 즐기고 있다. 동박새를 포함한 직박구리, 딱새, 노랑턱맷새 등 다양한 새들이 코로나19 여파로 탐방객이 줄은 수목원의 주인이 되어 봄 꽃을 마음껏 누리고 있다.


re천리포수목원에서 봄 꽃을 즐기고 있는 동박새 (3).jpg

 

re천리포수목원에서 봄 꽃을 즐기고 있는 동박새 (1).jpg

 

re천리포수목원에서 봄 꽃을 즐기고 있는 동박새 (2).jpg

 

re천리포수목원에서 봄 꽃을 즐기고 있는 동박새 (4).jpg

 

re천리포수목원에서 봄 꽃을 즐기고 있는 직박구리.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사람 대신 봄 꽃 즐기는 동박새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