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7-17(금)

한국산림기술인회 한국산림기술인교육원, 동부산림청 안전보건교육 특별강의 펼쳐

- 산업안전보건법에 의한 산림 특성화 안전교육…응급처치 및 대처법 교육 -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5.31 09:52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동부산림청 안전보건교육 사진1.jpg


한국산림기술인회(회장 정병천)가 동부지방산림청 고위직 공무원과 근로자 등을 대상으로 안전보건교육에 나섰다.


31일 기술인회에 따르면 한국산림기술인교육원(원장 김명환)은 동부산림청 대강당에서 ‘동부지방산림청 안전보건교육 특별강의’를 실시했다.


이번 특강은 동부산림청 안전결의대회와 관련해 산림사업장에 대한 안전교육 및 안전관리 강조를 위해 마련됐다.


동부산림청 강사 지원 요청에 따라 특강에는 전문강사로 한국산림기술인교육원 박정제 외래교수가 초청됐다.


박정제 외래교수는 동부지방산림청 소속 근로자와 기획안전 담당자, 강원권역 7개 관리소장, 국유림 영림단장 및 영림단원, 산림조합 등을 대상으로 2시간 동안 교육을 진행했다.


근본적인 안전사고예방을 위해서는 근로자 교육도 중요하지만 그들을 관리하는 관리자들의 역할이 무엇보다 중요하다.


근로자와 더불어 고위직 공무원 등을 대상으로 실시한 이번 특강은 근로자뿐만 아니라 관리자들의 교육 참여율도 높았다.


교육은 산림현장 사고 발생 시 응급체계 구축 필요성과 산림현장에서 발생하는 사고에 따른 응급처치 및 대처법 등으로 이뤄졌다.

동부산림청 안전보건교육 사진2.png

특히 교육생들의 근무지를 고려해 강원지역에 초점을 맞춰 사고 발생 시 응급체계 실태에 대한 교육을 진행함으로써 보다 효과적으로 참여자들의 안전 의식을 고취시켰다.


한 교육생은 “그동안 몰랐던 안전 인식 중요성과 사고 발생 시 응급 요령 및 대처 방법에 대해 쉽게 교육을 진행해 좋았다”며 “오늘 받은 교육으로 산림현장에 큰 도움이 될 거 같다”고 소감을 전했다.


다른 한 교육생은 “타 안전보건교육과는 차별성이 있고 현장에서 일하는 근로자로서 산림현장 안전에 대한 생각이 전환되는 교육이었다”고 밝혔다.


한국산림기술인교육원 박정제 외래교수는 “산림현장 발생 사고에서 당연히 사망할 기술자는 없으며, 사고 발생 시 즉시 응급처치가 잘 이뤄진다면 사망사고는 미연에 방지할 수 있다”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한국산림기술인회 한국산림기술인교육원, 동부산림청 안전보건교육 특별강의 펼쳐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