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일)

대한민국-베트남 산림협력 지평 확대

- 산림청, 한-베트남 정상회담 계기 산림협력 양해각서 갱신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6.25 11:16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한-베트남 산림협력 MOU_2.jpg
한-베트남 산림협력 MOU

 

남성현 산림청장과 레밍 호안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 장관은 6월 23일(금) 베트남 하노이 주석궁에서 양국 정상 임석하에 산림협력 양해각서를 갱신하였다. 이번 양해각서 갱신을 통해 양 기관은 기후위기 대응, 생물다양성 등 새로운 글로벌 이슈를 반영하고, 산림파괴 방지를 통한 온실가스감축사업, 종자 보존, 위성영상 활용 등으로 산림협력을 확대하기로 하였다. 


산림청 남성현 청장은 “양해각서 갱신을 통해 산림협력의 지평을 확대하여, 대한민국과 베트남의 산림이 양국의 경제ㆍ환경ㆍ사회를 풍요롭게 만드는 산림르네상스 시대를 열어가자”라고 말했다.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_ 4.jpg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 레밍 호안 장관은 “양국 간 신뢰를 바탕으로 발전되어 온 산림협력이 이번 양해각서 갱신을 통해 한 단계 발전하여 기후위기. 생물다양성 등 다양한 문제를 해결할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한편, 남성현 산림청장은 6월 22일(목) 한-베트남 산림협력 공적개발원조 사업으로 추진 중인 닌빈성 맹그로브숲 조성 사업지에서 베트남 농업농촌개발부, 하노이 한인회, 닌빈성 지역주민 등 100여 명과 함께 나무심기 행사를 개최하였다.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_1.jpg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

 

한-베트남 맹그로브숲 조성사업은 2020년부터 2024년까지 45억 원의 공적개발원조(ODA) 자금으로 베트남 홍강 삼각주의 남딘, 닌빈 지역에서 맹그로브숲 복원, 양묘장 조성, 역량강화 등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본사업은 양국의 산림-수산 분야가 협력하는 융합 공적개발원조로, 조성된 맹그로브숲에 수산양식 기술을 적용해 주민소득을 증대하는 사업방식을 높이 평가받아 2021년 9월 경제협력개발기구(OECD) 혁신사례로 선정된 바 있다.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_2.jpg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_3.jpg
맹그로브 나무심기 행사

 

 

한-베트남 산림협력 MOU_1.jpg
한-베트남 산림협력 MOU

 

 

한-베트남 산림협력 MOU_3.jpg
한-베트남 산림협력 MOU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대한민국-베트남 산림협력 지평 확대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