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목)

국립수목원, 국내 나리난초의 실체 구명

- 기후변화 시대에 생물상 분포와 표본 연구의 중요성 강조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7.18 09:13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 3_USA 캘리포니아식물원이 국내 저해발 산지에서 채집한 나리난초의 표본(1972년 6월 4일).jpg
USA 캘리포니아식물원이 국내 저해발 산지에서 채집한 나리난초의 표본(1972년 6월 4일)

 

산림청 국립수목원(원장 최영태)은 나리난초속(Liparis Rich.)에 속하는 3종의 실체와 분포를 밝힌 연구성과를 전문학술지(한국식물분류학회지 53권 2호)에 게재하였다.  

  

국립수목원은 이번 연구를 통해 우리나라 전역에 분포하는 것으로 인식되던 나리난초 중 내륙의 무리는 나리난초(L. makinoana)와 키다리난초(L. longiracemosa)로, 남해안 이남의 무리는 제주나리난초(L. suzumushi)인 것을 확인하여 생물종 보호와 보전을 위한 핵심 자료를 마련하였다.

  

나리난초류 3종 중 중부지역의 나리난초와 남해안 도서산림의 제주나리난초는 제한된 분포와 개체수를 나타내어 보호 및 보존에 필요한 후속 활동이 필요한 상황이다. 또한 나리난초는 한랭기에 고위도 지역에서 한반도로 남하한 북부식물로 온난화 과정에서 취약성과 지속가능성에 관심을 가져야 할 생물종으로 고려되었다. 

사진 4_2010년 코마로프 식물원의 이피모프 박사가 나리난초의 신기준으로 지정한 표본.jpg
2010년 코마로프 식물원의 이피모프 박사가 나리난초의 신기준으로 지정한 표본

 

 

 저해발 산지에서 나리난초의 고립된 잔존 집단을 확인한 것은 꾸준한 생물종 표본 확보의 중요성과 보호식물 확대에 의미를 지닌다. 국립수목원은 캘리포니아 식물원이 1972년도에 국내 중부지방 저해발 산지에서 채집한 나리난초 표본을 확인하였고, 해당 지역에서 다년간 분포 조사를 실시하여 실제 나리난초의 생육지를 확인하기도 하였다. 

 

 신현탁 산림생물다양성과장은 “기후변화 시대에 생물종 분포와 표본 연구는 우리에게 매우 중요하다.”라며 “우리 자생식물의 실체 탐사와 보전 노력을 계속해 나가겠다.”라고 하였다. 


사진 1_김수남, 이경서 저 한국의 난초 4판에 제시된 나리난초 분포도(2006년).jpg
김수남, 이경서 저 한국의 난초 4판에 제시된 나리난초 분포도(2006년)

 

 

사진 2_국립수목원이 나리난초류의 분류학적 재검토를 통해 제시한 나리난초 분포도(2023년).jpg
국립수목원이 나리난초류의 분류학적 재검토를 통해 제시한 나리난초 분포도(2023년)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국립수목원, 국내 나리난초의 실체 구명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