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일)

변산반도국립공원, 집중호우가 남긴 해양쓰레기 민·관 합동 수거 활동 실시

- 집중호우가 남긴 피해, 70여 명 참여해 해양환경보호활동 시행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07.26 09:40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해양쓰레기 수거 1.jpg


  국립공원공단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소장 박철희)는 지난 7월 24일 부안군 고사포 해변 일원에서 연일 지속된 집중호우로 유입된 해양쓰레기 수거활동을 실시하였다고 밝혔다.


  이번 수거활동은 장마철 집중호우로 발생해 해변을 오염시킨 육상기원쓰레기를 신속하게 수거해 여름철 변산반도국립공원을 방문하는 탐방객에게 청정한 해양환경을 제공하기 위해 실시되었다.


  이번 행사에는 부안군변산면주민자치센터, 한국환경공단, 국민건강보험공단, 부안군자원봉사센터, 한국부인회, 기쁨두배봉사단,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 등 70여 명이 참여하였고, 폐스티로폼 등 해양쓰레기 총 1,000㎏을 수거하였다.


  신현대 변산반도국립공원사무소 자원보전과장은 “집중호우로 유입된 쓰레기 수거 활동에 적극 참여해주신 자원봉사자 여러분께 감사드리며 지속적인 협조를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해양쓰레기 수거 2.jpg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변산반도국립공원, 집중호우가 남긴 해양쓰레기 민·관 합동 수거 활동 실시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