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2-21(수)

산림일자리발전소, 창업 길라잡이 역할 톡톡!

- 산림청, 지역주민 창업지원으로 1천6백여 명 일자리 창출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3.11.29 15:15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2023 청정임산물대축제 대숲사랑 체험부스.jpg

<사진> 2023 청정임산물대축제 대숲사랑 체험부스.

 

  산림청(청장 남성현)은 올해 지역주민 공동체 육성사업을 통해 231개 그루경영체를 육성하여 1,636개의 일자리를 창출하였으며, 상품개발 및 판로지원 등을 통해 49억 원의 매출을 올리는 성과를 달성했다고 29일 밝혔다.


  산림청은 산림일자리발전소를 통해 48개 지역별 그루매니저* 43명을 배치하고 지역의 산림자원을 활용하여 지역주민 스스로 창업할 수 있도록 창업 전 과정을 지원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산촌경제 활성화와 산림분야 일자리 창출을 주도하고 있다.

  * ‘그루매니저’는 ‘그루경영체’의 사업준비, 법인설립, 시제품 제작 등을 지원하는 매니저 역할을 함.


사진3.가평 박승걸 매니저.jpg

<사진> 가평 박승걸 매니저.

 

사진2.13차 그루매니저 역량강화 교육.JPG

<사진> 그루매니저 역량강화 교육.


  산림일자리발전소는 현장에서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하는 그루매니저의 역량을 강화하고 그루경영체의 애로사항인 상품개발, 판로지원 등 창업 초기 어려움을 극복할 수 있도록 컨설팅을 추진하고 있다.


  올해는 새로운 사업 유형을 발굴하기 위하여 고향사랑기부제와 연계한 상품 개발 및 판로확보, 산림휴양시설과 민관협력(MOU)을 통해 지역 연계형 산림복지 체험프로그램 운영하였으며, 청년그루 간 협업 체계 구축 등을 실시했다. 


  한동길 산림안전보건일자리팀장은 “산림일자리발전소는 지역 내 산림자원을 활용하여 주민공동체가 창업을 통해 스스로 자립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하고 있다”라며, “내년에도 지역주민이 새로운 사업유형을 발굴할 수 있도록 관심을 가지고 지원해 나가겠다”라고 말했다.

 

사진4.상상공작소 단체사진.jpg

<사진> 상상공작소 단체사진.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산림일자리발전소, 창업 길라잡이 역할 톡톡!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