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최종편집 2024-05-24(일)

당진시, 정미면 수당리 일원 ‘자연휴양림’ 지정

- 55만㎡ 규모 당진 자연휴양림 조성

댓글 0
  • 카카오스토리
  • 네이버밴드
  • 페이스북
  • 트위터
  • 구글플러스
기사입력 : 2024.01.08 09:01
  • 프린터
  • 이메일
  • 스크랩
  • 글자크게
  • 글자작게

(사진1) 휴양림.jpg

 

  당진시가 정미면 수당리 일원에 생태와 경관, 휴양과 체험을 결합한 자연휴양림을 본격 추진한다.


  당진시에 따르면 지난 27일 산림청이 정미면 수당리 산106번지 외 15필지 일원(면적 55만㎡)을 ‘당진 자연휴양림’으로 지정하고 고시했다고 밝혔다.


  시는 자연휴양림 지정에 따라 사업비 75억 원을 확보해 2029년까지 자연휴양림을 조성할 계획이다.


  ‘당진 자연휴양림’은 △산책로(탐방로) △산림문화휴양관 △트리하우스 △방문자센터 △기타 부대시설 등을 포함해 다양한 산림 체험과 교육을 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시 관계자는“당진 자연휴양림이 조성되면 많은 시민이 휴양림을 찾아 휴식을 취하고 산림의 가치를 알게 될 것이다. 또한 ‘당진 자연휴양림’이 우리 시 산림관광사업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해 많은 관광객이 찾아오는 관광명소가 될 것이다”라고 말했다.

 

 

비밀번호 :
메일보내기닫기
기사제목
당진시, 정미면 수당리 일원 ‘자연휴양림’ 지정
보내는 분 이메일
받는 분 이메일